티스토리 뷰

반응형

 
 
저는 눈 안에 물집 같은 게 보여서 안과에 갔었으나 의사가 아무 문제가 없다고 해서 그냥 뒀습니다. 그런데 그 물집이 몇 년 간 없어지지 않고 있어서 최근에 안과에 가서 다시 물어봤는데 이건 수술을 통해 제거를 해도 같은 자리에 다시 생길 확률이 높다고 하더라고요. 저는 전반적으로 눈 검사를 받아보고 수술을 결정해야겠다는 생각에 대학병원 예약을 하고 한 달 넘게 기다렸습니다. 서울대학교 대학병원 안과 교수가 제 눈 흰자에 생긴 물집은 ‘결막낭종’이라고 했습니다. 저는 결막낭종이 생기기엔 당시 어린 나이였는데 왜 생겼을까 원인을 찾아봤습니다.
 
 
 
 

 

 

목차

  • 결막낭종
  • 결막부종
  • 눈 질병 예방하기

 
 
 

결막낭종

결막낭종은 아주 얇은 막으로 덮여있고 눈의 흰자(결막)에 여기에 물집이 생기는 것입니다. 결막낭종은 주로 40대~60대의 중년 또는 노년층에게서 많이 발생하게 되는 나이가 들면서 저절로 생길 수 있습니다. 또는 수술을 받거나 결막이 손상될 정도로 다쳤을 때 생길 수도 있습니다. 저는 아무리 봐도 결막낭종의 원인 중의 하나인 눈의 노화와는 관련 없이 생긴 것 같은데 결막이 손상될만한 행동이 있었는지 돌아봤습니다. 그 당시 한동안 매일 컬러렌즈를 착용하며 손으로 눈에 자극을 준 것이 안구물집의 원인이었던 같습니다. 그리고 이런 외상 외에도 눈 안에 물집이 생기는 원인은 염증, 감염, 수술, 드물게는 오랜 기간 동안 안약을 사용해도 생길 수 있다고 합니다.
 
 

렌즈사용과 결막낭종 유발

 
 
저는 결막낭종 치료방법은 뭐가 있을까 대학병원에 가기 전에 미리 찾아봤습니다. 치료는 증상에 따라 단계적으로 시행힐 수 있는데요. 1 염증반응에 의해 생기는 경우엔 염증을 줄여주는 안약을 먼저 사용하고 지켜보기. 2 그렇게 해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을 경우 점안마취 후 바늘로 물집을 터뜨릴 수 있다. 3 앞의 치료가 잘 됐다면 이후 재발되지 않을 건데, 다시 물집이 생기는 경우에는 적출 수술을 할 수 있다. 결막낭종 적출 수술 방법은 눈 결막을 절개하고 낭종이 터지지 않게 하면서 동시에 낭종 전체를 빼내고 다시 결막을 봉합한다고 합니다. 대학교수는 저에게  결막낭종 수술을 하면 재발 확률은 낮지만, 만약 수술을 할 경우 눈에 손상(결막낭종 주변을 지지거나, 오려내는)이 생기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제 눈에 있는 결막낭종의 정도가 심각한 게 아닌데, 수술로 인한 손상을 감안하면서까지 제거하기를 추천하진 않는다고 했습니다. 요즘은 4 레이저 치료로 간단히 제거하는 방법도 나왔다던데 저는 추천받진 못했네요. 대학병원 안과 교수 소견대로 눈에 기능적으로 문제는 없지만, 미적으로는 거슬려서 저는 여전히 치료를 고민 중입니다.
 
 

결막낭종 치료방법 (약물, 수술)

 

결막부종

결막낭종과 명칭이 비슷한 결막부종이란 뭘까요? 결막부종 증상은 말 그대로 눈의 결막이 붓는, 안구를 감싸고 있는 결막이나 흰자위를 덮고 있는 구결막이 부풀어 오르는 증상을 보입니다. 결막부종도 물집처럼 눈 흰자에 보일 수 있는데, 결막낭종과 비교했을 때, 보다 심하게 붓고 눈동자에까지 침범하기도 합니다. 눈 흰자가 많이 부어서 눈이 아프고 가렵고 눈곱과 충혈이 생기며, 눈물이 흐르고 이물감도 느껴지는 등 다양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결막부종의 원인은 우리의 눈 결막에는 림프관이나 혈관 등이 있는데 여기에서 염증이 생겨서 결막부종이 생길 수 있습니다. 눈 염증이 생기는 원인은 다양합니다. 계절성 알레르기로 꽃가루, 황사, 미세먼지 등의 오염된 환경, 진드기, 세균, 자극적인 화장품, 비위생적인 침구류에서도 진드기가 옮겨와서 발생하기도 합니다. 그리고 반려동물의 털, 침 등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위생관리를 잘해주시는 게 결막부종 방지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눈 관련 성형수술인 앞 트임,, 뒤트임, 눈 밑 지방제거 수술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요. 우선 결막부종이 생기면 초기 대처법으로 즉시 냉찜질을 해주고 병원에 가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호흡기능이 떨어지면 결막부종이 쉽게 생길 수 있다고 하니 혹시 결막부종이 의심되면 생리식염수로 콧속을 헹궈내시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겠습니다. 이유는 우리의 호흡을 돕는 기관인 비강과 부비동은 낮 동안 눈에서 발생하는 열을 식혀주는 기능도 하는데, 이 비강과 부비동의 기능이 떨어져도 결막부종이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결막부종 눈의피로 눈염증

 

 

눈 질병 예방

 
안구질환이 생긴 후에 치료를 하기보다는 미리 눈질병을 예방하는 것이 훨씬 눈 건강에 좋다는 것은 다들 아시죠? 결막낭종과 결막부종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그 원인이 되는 것들을 미리 피하시는 게 좋습니다. 예를 들어 매일 콘택트렌즈를 착용할 경우 안구가 예민해질 수 있는데 그럴 때는 안경을 써서 눈이 덜 피로하게 해 주고,, 가급적이면 눈이 자극되게 비비지 않기. 기본적으로 일상에서 손을 씻지 않고서 바이러스 묻은 손으로 눈을 만지지 않는 것 등을 습관화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나름 열심히 눈관리해도 눈 질병이 생길 수 있는데 그럴 때는 바로바로 안과에 가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평소에 내가 어떻게 눈관리를 하고 있는지 먼저 확인해 보기.

반응형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